부코

나다칸의 신참 선원인데, 원래 이름은 “부코”가 아니에요. 하지만 그 자신이나 선장이나 모두 “해적답다”며 그 이름을 마음에 들어 했다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