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ff218

스티치

외계인 스티치는 정말 특별하고 유일무이한 생물체예요. 그는 미친 과학자 줌바의 불법적인 유전학 실험으로 인해 태어났는데, 처음에는 그냥 “실험체 626”라 불렸다고 해요. 스티치는 복슬복슬하고 발이 6개 달린 것이 일견 별로 해로울 것 없는 작은 동물로 보이지만, 사실은 은하계 전체를 뒤흔들 정도로 정말 골치아픈 존재랍니다. 줌바가 스티치를 최강의 싸움기계로 설계했거든요. 그는 말도 안 되게 강하고 거의 파괴 불가능하며 슈퍼컴퓨터보다도 똑똑해요... 게다가 장난도 심하고요. 그는 앞을 가로막는 모든 것을 파괴하고픈 충동을 느끼며 프로그래밍된 감정을 억누르지 못해요... 하지만 전에 알지 못했던 무언가를 찾고 나서 모든 것이 달라지죠. 그건 바로 가족의 일원이 된다는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