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나보기 멋진 리믹스 에밋

에밋 브릭코우스키는 여전히 동네에서 가장 긍정적이고 배려심 많은 멋진 사내예요. 하지만 그의 밝은 성격으로도 새로운 세상 아포칼립스부르크의 생활에 적응한다는 것이 쉽지만은 않겠어요. 오래된 주황색 작업복을 즐겨 입는 건 여전한데, 너무 낡아보이지 않나요? 에밋은 특별한 친구 루시를 소중하게 생각할 뿐 아니라 그녀와 평생을 함께하고 싶어해요.


다른 사람들 만나보기

관련 동영상

관련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