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나보기 맨배트

마음씨 착한 동물학자 커크 랭스트롬 박사는 귀머거리를 치료할 방법을 찾던 중에 어쩌다가 자신에게 박쥐의 DNA를 주입하게 되었어요. 결국 그는 실험용 혈청의 영향으로 반은 박쥐이고 반은 미니피겨인 생물체로 바뀌고 말았죠. 문제는 날개가 돋고 힘이 더 세지기는 했으나 마음과 본능이 야생동물처럼 되어 버렸다는 거예요. 제멋대로 돌아다니는 그는 배트맨과 고담 시티의 시민들에게 정말 성가신 존재가 아닐 수 없어요. 배트 팩트: 브랜드 이름이 헷갈리는 것 때문에 배트맨이 좀 고민이래요.


다른 사람들 만나보기

관련 동영상

관련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