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나

    나는 안나야. 나는 천성적으로 모험을 즐기는 스타일이야. 지금 아렌델은 다시 여름이 되었고, 나는 크리스토퍼, 올라프, 그리고 언니 엘사와 정말 재미난 나날을 보내고 있어. 게다가 언니가 마법의 힘까지 가지고 있다니 말야.

안나를 얼음에서 구해낸 진정한 사랑의 행동이 무엇이었나요?

  • 엘사

    나는 엘사야. 나는 마법의 힘을 이용해 얼음과 눈으로 멋진 것들을 만들어 낼 수 있어. 하지만 역시 내 동생과 친구들을 데리고 완벽한 하루를 보내는 것만큼 신나는 일은 아마 없을 거야. 너는 무얼 만들 줄 아니?

어린 시절에 엘사가 안나를 위해 마법의 힘으로 무얼 만들어 주었나요?